포유건설 리모델링 => 대전,충남,세종시,논산,공주,부여,청주, 주택 리모델링 전문업체

remodel      
리모델링

Interior       
인테리어

portfolio     
주택신축

portfolio     
농가주택

portfolio     
상업공간

portfolio     
주거공간

estimate     
견적상담

order       
견적의뢰

Infor          
고객정보

건축공사 가이드 ■ 

리모델링 가이드 ■ 

인테리어 가이드 ■ 

디자인 테마여행 ■ 

DIY 자료실 ■ 

세상사는 이야기 ■ 

각종 칼럼 모음 ■ 

전원생활 이야기 ■ 

음악 자료실 ■ 

유머 자료실 ■ 

 


 로그인  회원가입

개성있는 페인팅
관리자  2006-10-01 16:37:49, 조회 : 167, 추천 : 23

과일의 단면을 이용해 문양 찍기
벽지 위에 원하는 컬러의 페인트를 칠한다. 완전히 마른후에 반으로 자른 과일을 단면에 아크릴 물감을 칠해 벽면에 불규칙하게 찍어준다. 이때 바탕색과 보색이 되는 컬러를 이용하는 것이 좋고 과일은 모과처럼 수분이 많이 생기지 않는 것이 작업하기에 편리하다.



컬러톤 변화로 기하학적 무늬 만들기

벽지 위에 원하는 문양대로 기하학적인 무늬를 그린다. 선을 따라 마스킹 테이프를 붙이고 각각의 부분의 부분에 아크릴 물감을 칠한다. 이웃하는 부분은 보다 진한 색을 칠하거나 연한색을 칠하는 등 톤을 달리하는 것이 요령. 가늘고 부드러운 붓보다는 굵고 부드러운 붓을 이용하면 훨씬 자연스럽게 연출된다.



사포로 문질러서 연출하는 벽돌 쌓기

마스킹 테이프를 벽돌 모양대로 붙여 준다. 테이프가 붙어 있는 상태에서 스펀지에 그린색,벽돌색,검정색, 아크릴 물감을 각각 묻혀 찍어준다. 손에 묻어나는 정도로 건조된 후 사포를 이용하여 벽면을 긁어준다. 완전히 마른 후 마스킹 테이프를 떼어내면 완성된다.



색상을 잘 만드는 법

색상이란 상당히 미세하므로 일단 섞어서 만든 색상을 다시 만들기란 매우 힘들다. 따라서 처음에 만들 때 필요한 양을 적절히 계산한 후 필요량보다 조금 더 만들어 두는 것이 좋다. 색상 만들 때 요령은 다음과 같다.

1) 필요한 양보다 조금 적게 잡고 시작한다.
보통 조색을 하면서 원하는 색상을 내려고 하다보면 점점 양이 많아져 결국엔 필요한 양보다 훨씬 많은 페인트를 섞게 된다.

따라서 필요량 보다 약간 적은 상태에서 조금씩 섞어가는 것이 좋다.

2) 밝은색부터 섞는다.
어두운 색상은 조금만 넣어도 생각보다 색상이 확 변한다.

따라서 2가지 이상의 색을 섞을 때는 밝은 색상부터 섞어서 적당히 색을 조절해가며 점점 어두운 색을 섞는다.

예를들어 녹색을 만들고 싶어 노랑색과 파랑색을 섞어야 한다면 우선 노랑색을 섞고나서 파란색을 조금씩 넣으면서 원하는 색상을 맞춘다.

3)조색제는 너무 많이 섞지 않는다.
조색용 잉크는 도료의 5% 이상을 넘게 사용하는 것은 좋지 않다.

마르고 나서 색상이 얼룩이 지거나 묻어나는 수도 있으니 주의 할 것.

좀더 진한 색상이 필요할 시에는 조색 잉크를 사용하지 말고 필요한 색상의 페인트를 섞어서 사용한다.

4)평소 가장 많이 사용하는 조명 아래서 조색 한다.
만약 칠할 곳이 방이고 주로 형광등을 사용하는 장소라면 형광등 조명 상황에서, 바를 곳이 집 바깥벽이라면 햇빛 아래서 조색하여야 원하는 색상을 얻을 수 있다.

색상은 조명이 변하면 상당히 민감한 영향을 받기 때문이다.

5)차분한 색상을 원할 때는 보색 터치를 이용한다.
고급스럽게 채도를 낮추는 방법 중에 보색 터치란 기법이 있다.

보색이란 서로 반대되는 색상을 말하는데 보통 파랑의 보색은 주황, 빨강의 보색은 청녹, 보라색의 보색은 노랑, 녹색의 보색은 자주계열을 말 한다.

따라서 만들고자 하는 색상이 연한 연두색이라고 한다면 흰색에 녹색과 노랑색만 섞으면 너무 튀는 색상이 만들어 질 수 있는데 이때 아주 조금의 빨강색을 섞으면 차분하고 고급스러운 색상을 얻을 수 있다.


  추천하기   목록보기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

Move off